LUCY(루시), 수어로 전하는 신곡 ‘개화’…따뜻한 마음씨 눈길

짧은공유링크 : https://newshl.net/p22918

(뉴스하이라이트=이미선 기자)

– “많은 사람들에게 위로 되었으면”…루시, ‘개화’ 수어 버전 공개
– 밴드 루시, 지난 8일 첫 싱글 발표…바이올린 조합 ‘독보적’

밴드 LUCY(루시)가 신곡 ‘개화’ 수어 버전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루시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멤버들이 직접 수어로 ‘개화’의 따뜻한 메시지를 전한 영상을 공개했다. 

‘개화’는 지난 8일에 발매된 루시의 첫 번째 싱글 의 타이틀곡으로, 춥고 긴 겨울이 지나면 활짝 꽃이 필 것이라는 세상을 향한 따뜻한 위로를 담고 있다. 

“아무것도 할 수 없을 것 같은 그 마음 / 혼자만 남아 시들지는 않을까 / 괜찮아 언젠가 파랗게 피어날 거야. / (중략) / 기지개 피듯 두 팔 벌린 꽃들처럼 그대 꿈도 On & On” 등 가사에서 느껴지듯 희망적인 메시지가 인상적이다. 

루시는 “’개화’는 따뜻한 위로와 응원의 메시지를 건네는 곡이기에, 또 하나의 언어인 수어를 통해 더 많은 분들에게 닿길 바라는 마음으로 배우게 됐다”고 말했다.

루시는 신예찬(바이올린), 최상엽(보컬), 조원상(베이스, 프로듀서), 신광일(드럼, 보컬)로 이뤄진 4인조 밴드로, 지난해 JTBC ‘슈퍼밴드’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실력을 입증했다. 리드 기타 대신 바이올린 이색 조합으로 독특한 음악 색깔을 보여주고 있다.

(뉴스하이라이트=이미선 기자, news@newshl.ne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