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좌구산 휴양랜드, 15일부터 손님맞이

짧은공유링크 : https://newshl.net/p20637

(뉴스하이라이트=이상일 기자)충북 증평군 좌구산 휴양랜드가 15일 다시 문을 열고 손님을 맞이한다.

좌구산 휴양림 숙박시설 29실(4∼18인실) 뿐만 아니라 천문대, 숲 명상의 집, 좌구산 줄타기, 숲속 모험 시설 등 체험시설도 운영을 재개한다.

지난 2월 말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운영을 중단한 지 80여일 만이다.

군은 휴관 동안 좌구산 휴양랜드를 더욱 편리하고 아름답게 가꿨다.

숙박 동의 실내 벽지와 장판을 새것으로 교체한 데 이어 야외 데크길을 만들고 화사한 계절 꽃을 심으며 손님맞이에 분주했다.

숙박시설과 체험행사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11일 오전 9시부터 통합 예약시스템 ‘숲나들e(www.foresttrip.go.kr)’에서 예약해야 한다. 예약은 선착순으로 진행된다.

김의응 군 휴양공원사업소장은 “코로나19로 지친 모든 분이 편히 쉬어갈 수 있도록 소독과 방역에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좌구산 휴양랜드는 연간 50만 명 이상이 다녀가는 중부권 최고의 산림 휴양시설로 썰매장, 휴양림, 천문대, 캠핑공원, 명상의 집, 명상구름다리 등 다양한 휴양시설을 갖추고 있다.

(뉴스하이라이트=이상일 기자, news@newshl.ne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